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게임비즈니스
4:33, 작년 영업손 317억원…순손실도 확대
작년 매출 1074억원…전년比 16% 증가
2017년 03월 16일 오후 19:0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문영수기자] 네시삼십삼분(대표 장원상, 박영호)은 지난해 매출 1천74억원, 영업손실 317억원, 당기순손실 673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발표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16% 증가했으나, 신작의 흥행 부진과 각종 비용 증가로 영업 손실이 확대됐다. 또한 투자사의 지분가치 하락으로 인한 손상차손 및 자회사 합병 비용, 1천300억원의 전환상환우선주(RCPS)의 장부상 이자 비용으로 당기순손실이 커졌다고 전했다.



네시삼십삼분은 올해 1분기부터는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 1분기 출시한 '삼국블레이드'와 '의천도룡기 포 카카오'가 흥행 성적을 기록하고 있고, '스페셜포스 포 카카오' '활2' 'DC프로젝트' '챔피언' '마피아' 등 10여종의 신작이 출시를 앞두고 있다는 설명이다.

박영호 네시삼십삼분 대표는 "지난해 8월까지 해외 매출 비중이 전체 매출 중 19%였으나 9월부터 48%에 이르는 등 해외 성과가 가시화되고 있다"면서 "올해부터 2018년까지 품질 높은 20여종의 게임을 출시해 큰 폭의 실적 개선을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게임비즈니스 최신뉴스
엠게임, VR 테마파크와 연 40억 규모 IP 계약
넥스트플로어, 자회사 루프탑게임즈 합병
게임, 中경제사절단 포함 …위상 강화, 실효성은..
'리버스' 출시 앞둔 캐럿게임즈, 30억원 투자 유..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NOW 도쿄]승리는 기뻤고..
[김국배]공공부문 민간클라우드 40%..
[이성필의 NOW 도쿄]일본, '월드컵 가..
[이성필의 NOW 도쿄]걱정이 필요 없..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
프리미엄/정보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