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주식시황
[톱뉴스]
[특징주]화장품株 급락…中 "사드 강행시 韓 화장품 안 사"
아모레퍼시픽·한국콜마 52주 신저가 경신
2017년 01월 09일 오전 09:4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윤지혜기자] 중국 관영신문이 "한국이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배치를 강행할 경우 중국인들이 한국 화장품을 사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한 가운데, 화장품주가 줄줄이 하락세다.

화장품 대장주 아모레퍼시픽은 9일 오전 9시 43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2.79%(8천500원) 내린 29만6천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 중 한 때 29만5천원까지 내리며 52주 신저가를 경신했다.

현재 3.51%(2천200원) 내린 60만400원에 거래중인 한국콜마도 장 초반 6만100원까지 내리며 신저가를 새로 썼다.

이 밖에도 코스맥스는 4.45%, 에이블씨애씨는 3.24%< 토니모리는 2.78%, 잇츠스킨은 2.40%, LG생활건강은 1.41% 내림세다.

지난 7일 환구시보는 '한국이 사드 때문에 화를 자초하고 있다'는 제목의 사설에서 "한국은 중국의 사드 여론을 과소평가하고 있는데 서울의 백화점을 찾는 중국인 관광객은 정체성을 갖고 있다"며 "한국이 미국 편에 선다면 중국인들은 한국 화장품 때문에 국익을 희생하려 하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금융 최신뉴스
비대면 실명확인 허용 1년 만에 73만계좌 개설
통합 미래에셋대우, 노사 갈등에 진통…쟁점은?
한은 "파급력 가장 센 디지털기술은 지급·송금"
금융위, K-OTC·코넥스 시장 활성화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Feel']'단독 후보 낙선'에..
[이영웅] '보고 싶은 뉴스'와 '봐야 하..
[김다운] '핀테크 고속도로' 오픈플랫..
[성지은] 4차 산업혁명, 진로 설계는..
[정구민]CES 2017, 아마존 알렉사 어디..
프리미엄/정보
MS, 올인원PC 시장 장악하나?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수습기자모집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