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IFA 2017
[톱뉴스]
[IFA 2017] 삼성전자, TV·가전 전략 '뉴노멀'
장인정신, 연결성, 고정관념을 깬 혁신 주도
2017년 08월 31일 오전 01: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문기기자] 삼성전자의 올해 IFA 핵심 키워드는 '뉴노멀'이다. 혁신기술이 일상에 파고들어 자연스럽게 녹아드는 형태로 UX를 진화시키겠다는 포부다.

삼성전자는 30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 IFA 2017 개막에 앞서 하반기 주요 신제품과 서비스를 공개하는 프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베를린 소재 대형 공연장인 템포드롬에서 진행됐고 미디어와 업계 관계자 약 2천명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거실을 갤러리나 영화관으로 만들어 주고 제품 자체가 인테리어 오브제가 되는 TV, 가사 부담을 획기적으로 줄여 주는 가전 제품, 건강하고 즐거운 삶을 실천하도록 도와주는 웨어러블 등을 소개했다.

데이비드 로우즈 삼성전자 유럽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기술 혁신이 의미가 있으려면 소비자 일상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 삶을 변화시킬 수 있어야 한다" 며, "삼성전자는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일상의 기준(New Normal)'이 되는 혁신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데이비드 로우즈 CMO는 삼성전자의 제품과 서비스 근간에는 타협 없는 장인정신, 똑똑한 연결성, 고정관념을 깨는 혁신을 지목했다.

삼성전자는 모든 제품과 서비스에 있어 연결성이 핵심 가치가 되고 있음을 강조했고, 세계 최대 규모의 IoT 표준화 단체인 OCF의 매튜 페리 의장이 무대에 올라 "서로 다른 회사의 수많은 기기들을 연결해 소비자가 누릴 수 있는 경험을 극대화하기 위해 삼성전자를 포함 390여개의 OCF 회원사들과 IoT 표준화에 힘쓰고 있다"고 강조했다.



행사에서는 유럽에서 특히 인기를 얻고 있는 더 프레임 을 집중적으로 소개됐다. 더 프레임은 액자 같은 디자인, 주변 조도에 따라 화면 밝기와 색상을 조절하고 캔버스 같은 질감까지 표현하는 아트모드, 기본 제공 작품 외 추가로 선호하는 작품을 구매할 수 있는 아트스토어 등을 통해 일상 공간을 갤러리로 만들어 주는 TV다.

예술 작품의 새로운 유통 플랫폼으로도 평가 받는 ‘더 프레임’은 세계 3대 미술관 중 하나인 스페인 프라도 등 각국의 유명 갤러리 및 미술관 과 컨텐츠 파트너십이 지속 확대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아트스토어에서 즐길 수 있는 컨텐츠를 향후 1천여개까지 확보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이날 43인치 더 프레임도 공개됐다. 유럽을 시작으로 러시아, 미국 등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QLED TV의 새로운 TV 액세서리 비즈니스 가능성도 강조했다. 행사에는 최근 진행된 QLED TV 스탠드 디자인 공모전에 출품된 1천200여개 작품 중 최종 선정된 후보 5개가 소개됐다.  이 5개 후보작은 IFA 2017 삼성전자 부스에 전시된다.

삼성전자는 TV 대형화에 따라 화질의 디테일이 중요해지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해 HDR 영상을 구현하는 최신 기술인 HDR10플러스를 개발해 오픈 플랫폼으로 개방하고, 올해 출시한 자사 UHD 전 라인업에 이 기술을 적용했다.

삼성전자는 특히 IFA 2017에서 미국 할리우드 스튜디오 20세기폭스, TV 제조사 파나소닉과 HDR10플러스 연합을 결성해 관련 생태계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컨퍼런스에는 HDR 기능이 적용된 세계 최대 크기 49인치 QLED 게이밍 모니터 'CHG90'도 소개됐다. CHG90은 49인치 32:9 화면 비율에 더블 풀HD 3840 x 1080 해상도를 지원한다. 16:9 화면비를 가진 27인치 풀HD 1920 x 1080 모니터 두 대를 나란히 붙여 놓은 것 같은 형태다.



삼성전자는 세탁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여주는 드럼세탁기 '퀵드라이브'와 강력한 흡입력과 인체공학적 디자인을 갖춘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 '파워스틱 프로'를 첫 공개했다.

'퀵드라이브'는 위아래로 낙차를 주는 기존의 드럼 회전 방식에 독자적으로 회전하는 후면 회전판을 장착한 큐드럼(Q-drum)을 통해 앞뒤 움직임이 더해지도록 설계됐다. 이로 인해 세탁물이 위아래앞뒤 네 방향으로 힘을 받아 세탁 성능을 높이면서도 세탁 시간은 절반 가까이 줄여 준다.

인공지능 기반의 스마트 기능인 큐레이터(Q-rator)를 탑재했다. 원하는 세탁 종료 시간을 설정하면 추천 코스로 세탁을 해 주는 세탁 플래너, 세탁물의 양과 오염 정도를 입력하면 최적의 코스를 제안해 주는 세탁 레시피, 세제 사용량에 맞춰 아마존을 통해 재구매를 도와 주는 자동 보충 서비스 등이 있다.

다니엘 하비 삼성전자 유럽 생활가전 마케팅 담당은 "이 제품은 집안 일에 쓰던 시간과 노력을 여가 활동으로 돌려 줘 일상의 큰 변화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프리미엄 무선청소기 '파워스틱 프로'는 비행기 날개 형상으로 설계된 디지털 인버터 모터를 적용해 업계 최대 150W 흡입력을 구현함으로써 바닥 재질에 상관없이 99%의 청소 효율을 보여준다.

인체공학적 설계로 50도까지 유연하게 구부러지는 ‘플렉스 핸들’이 침대 밑이나 옷장 위를 청소할 때도 손목에 가는 부담과 허리 무릎 굽힘을 줄여줘 신체적 부담을 최소화 해 준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뉴스 전체 최신뉴스
[브리핑] 트럼프 자제시킨 문 대통령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서울시-SBA, 창조아카데미 성과발표회 개최
서울시-SBA, 'SBA 비즈라인 Investor' 개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장유미]아무도 반기지 않는 '컵 보증..
[정지연] 핵에는 핵? 한국당, 냉철함..
[김나리]거래소, '깜깜이 이사장 공모'..
[류한준의 B퀵]손아섭처럼…V리그의..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