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IFA 2017
[톱뉴스]
[IFA 2017] OLED TV 경쟁사 늘자 LG전자 '好好'
올해 상반기 TV매출 15% 차지, 시장규모도 지속 확대
2017년 08월 30일 오후 18: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문기기자] 글로벌TV제조업체들이 OLED TV 시장에 뛰어든다. 지난해보다 더 많은 기업이 IFA에서 신작을 공개한다. 그간 미미했던 OLED TV 시장 확대가 예상된다. 2012년부터 홀로 시장을 개척해온 LG전자로써는 바라던 바다.

LG전자는 덴마크 오디오업체 뱅앤올룹슨(B&O)에 오는 9월부터 올레드(OLED) TV를 공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B&O는 30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 IFA 2017에 앞서 올레드 TV 공개 행사를 개최했다. LG 올레드 TV에 자체 사운드 기술을 결합했다. IFA 행사장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B&O와 마찬가지로 IFA 2017에서 올레드 TV를 전시하는 제조사는 13개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작년 8개에서 대폭 늘어난 수치다. 올레드 TV를 전면에 내세워 프리미엄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프리미엄 시장에서 올레드 TV 지배력이 더욱 높아질 수 있는 대목이다.

다수 업체들이 올레드 TV 판매에 속속 나서는 것은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확보하기 위해서라는게 LG전자 측의 설명이다. 중국, 대만 업체들이 LCD 패널 생산에 대규모 투자를 하고 있어, 향후가격 경쟁이 치열해 질 수 있기 때문이다. LCD 기술은 이미 성숙기에 접어들어, 더 이상 LCD로는 차별화가 어려운 것도 한 이유다. TV 제조사들은 이런 환경을고려해, 차별화 된 올레드 TV로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LG전자는 올레드 TV를 통해 수익 구조를 탄탄히 하고 있다. TV사업을 담당하는 HE사업본부는 올해 상반기에 영업이익률 8.5%를 달성했다. 작년에 이어 역대 상반기 최고치를 다시 갈아치웠다. 치열한 경쟁과 정체된 시장규모 탓에 레드오션으로 여겨지던 TV 사업에서 이룬 괄목할만한 성과다.

고수익 비결은 올레드 TV 프리미엄화다. LG전자가 상반기에 올레드TV로 거둔 매출 비중은 15%에 육박한다. 판매량 기준으로는 약 3%인 것을 감안하면, 올레드TV가 수익성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LG전자는 올레드 TV 성능 우위를 인정받아 뚜렷한 성과를 낼 수 있었다고 자평했다. LG 올레드 TV는 전 세계 매체, 전문가들이 수여하는 각종 상을 휩쓸고, 성능평가에서도 연달아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화질, 음질, 디자인 등 TV 핵심요소에서 극찬을 받고 있다.

IFA 2017이 열리는 유럽에서 잇단 호평을 받고 있다. 유럽은 LG 올레드 TV 판매량 가운데 약 40%를 차지하는 최대 시장이다. LG 올레드 TV는 최근 영국, 독일, 프랑스, 스페인, 네덜란드, 스웨덴, 벨기에, 포르투갈 등 유럽 주요국가 소비자 매거진이 실시한 성능 평가마다 200여 경쟁 모델을 제치고 1위를 싹쓸이했다.

LG전자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은 "프리미엄 시장을 재편하고 있는 올레드 TV를 앞세워 글로벌 시장에서 리더십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뉴스 전체 최신뉴스
[브리핑] 트럼프 자제시킨 문 대통령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서울시-SBA, 창조아카데미 성과발표회 개최
서울시-SBA, 'SBA 비즈라인 Investor' 개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장유미]아무도 반기지 않는 '컵 보증..
[정지연] 핵에는 핵? 한국당, 냉철함..
[김나리]거래소, '깜깜이 이사장 공모'..
[류한준의 B퀵]손아섭처럼…V리그의..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