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컴퓨텍스 2017
[톱뉴스]
[컴퓨텍스 2017] ARM, AI 프로세서 공개…성능 50배↑
다이내믹 기술 기반, 종합적인 개발자 툴 및 POP IP 등 제공
2017년 05월 29일 오후 14:5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문기기자] ARM이 인공지능 경험을 높일 AI 프로세서를 최초 공개했다. 빠르면 3년 내 AI 성능을 50배 이상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모바일 그래픽 성능을 높일 차세대 말리도 소개됐다.

ARM은 오는 30일부터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리는 컴퓨텍스 2017에 앞서 29일 사전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지난 3월 발표한 ARM 다이내믹(ARM DynamIQ)기술을 기반으로 설계된 첫 번째 프로세서 코어텍스-A75와 코어텍스-A55의 출시를 알렸다.



발표자로 나선 난단 나얌팔리(Nandan Nayampally) ARM 컴퓨트 프로덕트 그룹 총괄은 "ARM 기술이 현재 전세계 인구의 70 %에 도달한 사실을 고려해 봤을 때, 안전한 유비쿼터스 AI을 실현하는 것은 ARM의 기본 지침 설계원칙"이라며, "ARM은 AI에 대한 컴퓨팅 경험과 기타 인간과 유사한 컴퓨팅 경험을 근본적으로 재구성할 책임이 있다. 이를 위해 ARM은 네트워크 종단의 컴퓨팅과 클라우드 사이에 보다 빠르고 효율적이면서 안전한분산 지능을 실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ARM은 앞서 지난 3월 ARM 다이내믹(DynamIQ) 기술을 공개했다. 이를 기반으로 설계된 ARM A75와 A55 프로세서는 향후 3-5년 내 AI 성능 50 배 향상시키기 위한 목표를 설정하고 다이내믹 기술을 통한 AI 성능 작업에 필요한 전용 명령어 기능을 탑재했다.

단일 컴퓨팅 클러스터에서 다이내믹 빅리틀(big.LITTLE)로 멀티코어 기능과 유연성 개선했다. 수십억개 디바이스의 보안 토대인 ARM 트러스트존(TrustZone) 기술로 종단 장치의 시스템온칩(SoC)을 보호한다. 첨단운전자보조 시스템(ADAS)과 자율 주행을 위해 기능적 안정성도 향상시켰다.

ARM 코어텍스 A75는 획기적인 단일 스레드 성능을 보여준다. 난단 나얌팔리 총괄은 "ARM에 수 십년 이상 근무하면서 최고 수준의 효율성을 유지하면서 단일 스레드 연산 능력을 증가시키는 제품을 제공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개했다.



A75는 파트너가 노트북, 네트워킹, 서버를 포함한 모든 고성능 사용 사례를 스마트폰 전력 프로파일 내에서 다룰 수 있게 최대 50% 향상된 성능을 더욱 향상된 멀티코어 기능과 결합해서 제공한다.

ARM 코어텍스-A55는 고효율 프로세서다. 전작인 A53 기반 시스템온칩(SoC)은 지난 2013년 시장에 출시된 이후 파트너사를 통해 15억 개가 출하됐다. 전작의 보급량이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지만 ARM은 A55에 전작과 선을 긋기를 원하고 있다. ARM은 A55에 대해 전작 A53대비 2.5배까지의 밀리와트당 성능 효율성을 보여준다고 강조했다. 다목적 고효율 프로세서라는 설명이다.

ARM은 차세대 컴퓨팅을 위해 설계된 CPU와 GPU IP를 발표했다. 최신 디바이스를 위한 최적화된 ARM 기반의 SoC를 지원한다. 컴퓨팅, 미디어, 디스플레이, 보안 및 시스템 IP 전체 제품군은 탁월한 성능과 효율을 낼 수 있도록 설계 및 검증됐다.

이 외에도 새로운 모바일 시스템 지침서(SGM-775)는 SoC 아키텍처부터 실리콘 이전단계에 대한 상세한 분석 문서, 모델과 소프트웨어 등 모든 것을 포함하고 있다. ARM 파트너에게 무료로 제공된다. 시장 출시 기간 단축을 위해 A75를 위한 ARM POP IP도 준비됐다.

한편, ARM은 AI와 관련해 클라우드 중심의 접근 방식은 AI 유비쿼터스의 삶을 잠재적으로 변화시키고 실시간 추론과 중요한 사생활을 위해서 사용자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고자 할 경우, 최적의 장기적인 해답은 아니라고 지적했다.

최근 실시한 설문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세계 소비자의 85%가 AI의 보안에 대해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 AI의 개인 정보 보호에 대한신뢰를 심어주기 위해서 단말기에서 개인 데이터를 더 많이 처리하고 저장해야 한다는 중요 지표가 필요하다는 게 ARM의 입장이다.

타이베이=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뉴스 전체 최신뉴스
[브리핑] 트럼프 자제시킨 문 대통령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서울시-SBA, 창조아카데미 성과발표회 개최
서울시-SBA, 'SBA 비즈라인 Investor' 개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장유미]아무도 반기지 않는 '컵 보증..
[정지연] 핵에는 핵? 한국당, 냉철함..
[김나리]거래소, '깜깜이 이사장 공모'..
[류한준의 B퀵]손아섭처럼…V리그의..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