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국회/정당
[톱뉴스]
송영무 "軍사이버사 댓글 재조사해 확실하게 처벌"
"군이 정치에 개입하는 것 매듭짓고 새로운 세대 열어야"
2017년 10월 12일 오전 11:1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윤채나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12일 국군사이버사령부 댓글 사건 혐의자들을 재조사해 추가 혐의가 드러날 경우 엄벌하겠다고 밝혔다.

송 장관은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 댓글 사건 혐의자들이 인사에서 배제되기는 커녕 승진 인사가 이뤄졌다는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이 같이 답했다.

김 의원은 "범죄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박모 직원은 군사법원에서 선고유예 판결을 받고 대기 중인데 4급에서 3급으로 승진했고 증거인멸을 한 이모 주사는 사무관으로 진급했다. 조정·통제 역할을 수행했다고 의심받는 장모 소장도 승승장구 중"이라며 "이런 인사가 있을 수 있느냐"라고 질타했다.



이에 송 장관은 "과거 정권 시절이어서 평가하기는 뭐하지만 재조사해서 추가 혐의가 있다면 확실하게 처벌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 장관은 "국방부 내 사이버사령부 댓글 사건 재조사 TF를 구성할 때 군이 정치에 개입하는 것은 매듭짓고 새로운 세대를 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며 "앞으로 그런 일이 없도록 철두철미하게 바꿔 놓겠다"고 강조했다.

윤채나기자 come2ms@inews24.com 사진 아이뉴스24 포토DB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정치 최신뉴스
탈당 권유 징계에 최경환 반발 "정치적 패륜"
산업부 "신고리 5·6호기 건설 조속히 재개 할..
한국당 윤리위, 박근혜 '탈당 권유' 의결
이낙연 "공론화위 권고안 존중, 국민도 받아들여..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윤채나]고성·막말 뺀 국감은 앙꼬..
[김나리]제2의 셀트리온은 없어야 한..
[이성필의 'Feel']얼마나 많은 지도자..
[도민선] 통신비 인하? 꼼꼼히 따져..
[윤선훈] '데스 밸리' 막기 위한 묘안..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