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국회/정당
[톱뉴스]
정세균 의장 "국민에 의한 미래지향적 개헌 돼야"
내년 3월 헌법개정안 발의·5월 국회 의결·6월 국민투표 목표 제시
2017년 07월 17일 오전 10:3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이영웅기자] 정세균 국회의장이 17일 제헌절 69주년을 맞아 열린 경축식에서 "국민에 의한 투명하고 미래지향적인 헌법개정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의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진행된 제헌절 경축식에 참석해 "1987년 민주화운동의 결과로 성취된 현행 헌법은 지난 30년간 대한민국을 지탱해온 주춧돌이었지만, 급변하는 역사의 흐름과 시대적 요구를 포용하는 데 한계를 보였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의장은 "국회의장으로서 지난해 제헌절 경축사를 통해 2018년 70주년 제헌절 이전에 새 헌법이 공포되길 바란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며 "지난 대선 당시 각 당 후보 모두가 개헌을 약속했고, 문재인 대통령 역시 내년 6월 지방선거에서 개헌 국민투표를 실시하자고 화답했다"고 말했다.

정 의장은 "이제 개헌은 검토 대상이 아닌 국민적 요구이며 정치권의 의무"라며 "개헌은 '국민에 의한 개헌', '미래를 향한 개헌', '열린 개헌' 이라는 3대 원칙 하에서 추진돼야 한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특히 정 의장은 내년 3월 중 헌법개정안을 발의하고 5월에 국회 의결, 6월에 지방선거와 함께 국민투표를 진행하는 것을 목표로 제시했다. 이를 위해 ▲토론회 등을 통한 국민의 의견 청취 ▲전방위적 분권과 기본권 강화, 선거제도 개편 추구 ▲개헌 일정 투명하게 공개 등을 약속했다.

정 의장은 "지난 겨울, 우리 국민은 영하의 광장에서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대한민국의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헌법 제1조를 소리 높여 외쳤다"며 "내년에는 개정된 헌법 질서 위에 '새로운 대한민국' '더 행복한 대한민국'을 향해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사진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정치 최신뉴스
文 대통령, 27~28일 일자리 창출 기업인 대화 개..
박홍근 "추경에 모두 참석 못한 것 유감, 기강확..
김해영 "전국 해수욕장 중 18%만 점검·보고"
홍준표 "의미 없어진 탄핵 논쟁이 무슨 도움 되..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문기] 일본 매체들은 왜 SK하이닉..
[이영웅] 추경 대신 휴가 걱정하는..
[윤지혜]편집숍 열풍 속 모험 꺼리는..
[성지은]국내 SW천억클럽, 아쉬운 세..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빈둥대기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