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롯데, '스프라이트' 공세에 '칠성 스트롱 사이다'로 반격
매출 비중 소폭 감소…젊은층 공략 위해 신제품 출시
2017년 04월 21일 오후 17:0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장유미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젊은층을 겨냥해 국내 사이다 시장 1위 브랜드인 '칠성사이다' 보다 더 세고 짜릿한 '칠성 스트롱 사이다'를 새롭게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경쟁제품인 '스프라이트'가 최근 몇 년간 유명 연예인을 앞세워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면서 10~20대 소비자들에게 높은 인지도를 얻어 매출이 늘어나자 이에 반격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A편의점에 따르면 전체 사이다 매출에서 칠성사이다가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 2015년 82.2%였으나 지난해 77.7%로 4.5%p 줄어들었다. 반면 스프라이트는 2015년 17.8%의 매출 비중을 차지했으나 지난해 22.3%로 증가했다.

칠성사이다는 지난해 약 3천8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국내 사이다 시장의 1위 브랜드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그러나 롯데칠성음료는 칼로리에 민감해 하는 소비자를 공략하기 위해 2011년 8월 '칠성사이다 제로'를 출시했지만 시장의 반응이 미미해 2014년에 판매를 중단한 바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칠성사이다는 기존 고객층이 탄탄한 반면 스프라이트는 젊은 고객 공략에 주력하고 있다"며 "10~20대 소비자를 공략해야 한다는 필요성을 인식하고 이번에 칠성사이다의 확장제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칠성 스트롱 사이다'는 400ml 페트병으로 출시됐으며 '더 세고 짜릿하게 즐겨봐! 속 시원하게 퍼지는 강한 탄산, 칠성 스트롱 사이다'라는 콘셉트를 앞세우고 있다. 10~20대 소비자를 타깃으로 한 이 제품은 최근 젊은층이 갑갑한 상황이 후련하게 풀릴 때 즐겨 쓰는 신조어인 '사이다'에 착안해 가슴이 뻥 뚫리는 듯한 시원하고 짜릿함을 더하기 위해 기존 칠성사이다의 고유한 맛과 향은 그대로 유지한 채 그 동안 탄산음료에서 맛보지 못했던 최대치의 탄산가스볼륨을 넣어 차별화했다.

칠성 스트롱 사이다의 탄산가스볼륨은 5.0으로 기존 칠성사이다 제품 대비 약 30% 높아 마시는 즉시 입안 가득 짜릿함을 느낄 수 있다.

제품 라벨은 에메랄드색과 은색을 사용해 가독성을 높이고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 기존 초록색 패키지와 차별화한 투명 패키지를 사용해 세련된 느낌으로 젊은층에 어필하고자 했다.

칠성 스트롱 사이다의 차별점인 높은 탄산가스볼륨을 오랫동안 유지하기 위해 더 단단한 패키지를 적용하고 외부의 급격한 온도변화와 직사광선 노출을 최소화하기 위해 종이상자로 포장돼 유통되는 점도 특징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신제품 출시에 맞춰 10~20대를 타깃으로 시음회, 광고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칠성 스트롱 사이다의 붐업 조성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 정부의 내년 3월 5G 상용화..
[김문기] 5G 주파수 '20MHz' 이격 근거..
[윤지혜] 판매직원 근로환경으로 본 샤..
[글로벌 인사이트]본격화하는 미·중..
[글로벌 인사이트]본격화하는 미·중..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