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문화일반
[평창스토리]첫 金의 환희…단일팀의 감동
2018년 02월 11일 오전 10:1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이영훈 기자] 10일 밤 강릉에선 환호성이 연신 터졌다.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선에 나선 임효준이 시원한 레이스로 한국의 첫 금메달을 따내면서 국민들에게 큰 기쁨을 줬다.

같은 시각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은 스위스를 상대로 사상 첫 공식 경기를 치렀다. 비록 뚜렷한 전력의 열세로 인해 0-8로 패했지만 몸을 사리지 않는 투혼으로 경기장 안팎의 관중으로부터 큰 박수갈채를 받았다.

문재인 대통령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김여정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도 아이스하키 경기장을 찾아 단일팀의 역사적인 첫 경기를 흥미진진하게 지켜봤다.

10일 이모저모를 사진으로 돌아봤다.

































강릉=이영훈기자 rok6658@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기자수첩] e스포츠와 컬링
신뢰자본을 쌓을 때다
[이슈TALK] 빗장 여는 인터넷전문은행,..
[기자수첩] "알파에서 오메가까지"…IC..
[글로벌 인사이트]미중 무역전쟁의..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 성장 걸림돌은?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