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부동산
[톱뉴스]
12월 법원경매 평균낙찰가율 '77.8%' 연중 최고치
평균 응찰자수 5개월 연속 하락 3.8명 기록, 8월 대비 총 응찰자 30% 감소
2017년 01월 12일 오후 15:2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두탁기자] 11월 잠시 주춤했던 법원경매 평균낙찰가율이 12월 들어 다시 상승하며 연중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2016년 경매시장을 마무리했다.

12일 법원경매전문업체 지지옥션에 따르면 12월 전국 법원경매 평균 낙찰가율은 77.8%로 2016년 들어 가장 높은 것은 물론 2008년 8월 78.2%를 기록한 이후 8년 4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수도권 및 지방을 가리지 않고 높은 낙찰가율을 유지했으며, 특히 지방도단위 지역은 주거·업무상업·토지 3대 지표가 모두 전월대비 상승하며 낙찰가율 상승을 이끌었다.



반면 경매 진행건수는 12월 들어서도 소폭 하락했다. 12월 경매 진행건수는 9천459건 낙찰건수는 3천608건으로 모두 전월대비 하락세를 보였다.

특히 진행건수는 역대 4번째 1만건 미만을 기록했으며, 역대 3번째 최저치를 기록했다.(2016년 9월 9천375건, 7월 9천381건, 11월 9천475건) 저금리로 인한 신규물건 감소 현상이 아직까지도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이며, 낙찰건수도 역대 가장 적은 3천608건에 불과했다.

진행건수 대비 낙찰건수를 기록한 낙찰률은 38.1%로 전월대비 ▲1.3%p 하락했다. 2개월 연속 하락이다. 11·3 대책이후 일반 부동산 경기가 가라앉으면서 전반적으로 낙찰률이 감소하는 것으로 보인다.

낙찰률 하락은 자연스럽게 유찰물건 증가로 이어지는 만큼, 저금리로 인한 신규공급 감소를 유찰물건들이 일정부분 상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나 영향이 아주 크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평균응찰자수 감소는 주목해 볼 만 하다. 12월 평균응찰자수는 3.8명으로 전월대비 ▲0.2명 감소했다. 지난 2016년 7월 4.6명을 기록한 이후 5개월 연속 하락이다. 2016년 8월 입찰자가 대략 1만9천명, 12월 입찰자가 1만4천명임을 감안하면 약 30%정도 입찰자들이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물건 감소로 인한 입찰 물건 저하 및 부동산경기 하락 등이 겹치면서 입찰자들이 경매시장을 떠나는 것으로 보인다.

이창동 지지옥션 선임연구원은 "전반적인 경기 침체와 더불어 부동산 가격 조정기에 접어든 만큼 입찰자들의 이탈이 눈에 띄는 한 달이었지만 여전히 저금리가 유지되고 있어 수익성이 담보되거나 저평가된 경매 물건들은 높은 낙찰가율이 유지되고 있어 전체 평균 낙찰가는 올랐다"며 "부동산 가격 진폭이 크고, 각종 경매 지표들이 다른 시그널을 보내는 혼란기인 만큼, 시일이 지난 가격 정보 등으로 낙찰가를 상정할 경우 큰 손해도 입을 수 있으니 보다 철저한 시세 확인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조언했다.

김두탁기자 kdt@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경제일반 최신뉴스
한은 금통위, 8개월째 기준금리 동결 배경은?
한은, 2월 기준금리 연 1.25%로 동결
표준지공시지가 4.94% 상승…제주 18.66% 최고..
정부 "경제·사회시스템 리모델링…4차 산업혁명..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칼럼/연재
[윤지혜]들썩이는 정치테마株…기업..
[성지은] SW교육 의무화, 아직은 걸음..
[이성필의 'Feel']벤피카에서 찾은 서..
[강민경]스마트폰 목소리 전쟁, 누가..
[박준영]세 번째 확률형 아이템 자율규..
프리미엄/정보
페이스북의 비디오 서비스, 넷플릭스..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