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산업/재계
애경산업 상장 흥행 없었다…일반청약도 '부진'
일반청약 경쟁률 6.73:1…올해 두 번째로 낮아
2018년 03월 14일 오후 19:2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윤지혜 기자] 올해 첫 코스피 상장사인 애경산업의 기업공개(IPO)가 예상 밖 부진을 이어가고 있다. 공모가가 희망 밴드 최하단에서 결정된 데 이어 일반 청약도 올 들어 두 번째로 낮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14일 애경산업 IPO 주관사단에 따르면 애경산업은 이날까지 이틀간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청약을 진행한 결과, 배정 물량 136만주 중 약 916만주의 청약이 들어와 6.73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올 초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SG(0.44:1)에 이어 두 번째로 낮은 경쟁률이다.



앞서 애경산업은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에서도 희망 공모 밴드(2만9천100~3만4천100원)의 최하단에서 공모가격(2만9천100원)이 정해졌다. 총 506개 기관이 참여해 24.3:1의 적지 않은 경쟁률을 기록했으나, 참여 기관의 11%는 밴드 최하단 이하의 가격을 신청했고 67%의 기관은 밴드 중간값 미만에 몰렸다.

이에 따라 예상 시가총액도 8천907억원에서 7천600억원으로 하향조정됐다.

회사 측이 가격 메리트가 커져 일반 청약이 흥행할 것으로 내다봤지만 일반투자자 역시 큰 호응을 하지 않은 셈이다. 업계에서는 중국의 사드 보복으로 한풀 꺾인 화장품 업종이 아직 주가를 회복하지 못하고 있는 데다, 가습기 살균제 논란이 투자 심리에 악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했다.

한편, 애경산업은 오는 22일 코스피시장에 상장한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승차 공유 해법, 이용자가 먼저다.
[양창균] 포스코 사외이사들의 부적..
[송오미] 한국당, 국회정상화 관심 없..
[치매여행]<10> 치매환자의 폭력적..
[한수연] 지금도 벌어지고 있을지 모를..
프리미엄/정보
美 유엔인권이사회 탈퇴, 이유는? "정..

 

SMSC 2018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