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금융
[톱뉴스]
신한베트남은행, ANZ뱅크 베트남 리테일 부문 인수
"카드 부문 흡수로 외국계 1위 은행 발돋움"
2017년 04월 21일 오후 14:5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다운기자] 신한은행은 신한베트남은행이 ANZ 뱅크 베트남 리테일 부문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발표했다.

이번 계약은 위성호 신한은행장이 강조한 글로벌 사업 강화, 특히 아시아 유망시장 내 인수합병(M&A), 지분투자 등의 첫 성공작이다.

ANZ 뱅크 베트남은 최근 아시아지역에서 기업금융에 집중하고자 하는 ANZ그룹의 전략에 따라 리테일 부문 매각을 추진했고 리테일 부문을 강화하고자 하는 신한베트남은행의 요구가 부합해 이번 계약이 성공적으로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ANZ 뱅크 베트남 리테일 부문은 2016년 9월말 기준 수신 5만4천700만 달러, 여신 1만6천100만 달러, 카드회원 9만5천여명, 영업점 8개, 직원 289명이다.

신한베트남은행은 1993년 베트남에 첫발을 디딘 후 2009년 법인전환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현지 영업을 진행해왔으며 현재 베트남 외국계 은행 중 가장 많은 18개 채널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계약에 따른 인수는 2017년말까지 모두 완료될 것으로 예상되며 신한베트남은행은 총자산 30억 달러, 카드회원 16만명, 임직원 1천300여명에 달하는 외국계 1위 수준의 은행으로 발돋움 하게 된다.

또한 베트남 핵심시장인 호치민, 하노이 지역에서 현지 은행들과 대등하게 경쟁할 수 있는 채널 기반을 구축하게 된다는 기대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베트남은행은 이번 인수로 신용카드, 방카슈랑스 등 상품 라인업이 강화됐다"며 "신규 고객 확보를 통해 외국계 1위 은행으로서의 시장 지위를 굳히고 베트남 경제에서 리테일 뱅킹의 마켓리더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금융 최신뉴스
머지 않은 금리 인상…가계부채 잡힐까
[마감시황]코스피, 사흘 만에 또 최고치…2490선..
EY한영-GE디지털, 산업인터넷 파트너십 체결
코스콤, '사랑의 집짓기' 후원금 전달 및 봉사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윤채나]고성·막말 뺀 국감은 앙꼬..
[김나리]제2의 셀트리온은 없어야 한..
[이성필의 'Feel']얼마나 많은 지도자..
[도민선] 통신비 인하? 꼼꼼히 따져..
[윤선훈] '데스 밸리' 막기 위한 묘안..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