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중기/벤처
LG화학, 영국계 은행과 이메일 사기 합의…소송 취하
바클레이스와 원만한 합의점 도출
2017년 04월 21일 오후 15:1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문기기자] LG화학이 지난해 이메일 사기 사건과 관련해 영국계 바클레이스 은행을 상대로 제기했던 소송을 취하했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LG화학은 바클레이스 은행을 상대로 제기했던 248억원대 손해배상 소송을 지난 2월 취하했다. LG화학 관계자는 "소를 취하한 것은 맞지만 구체적인 합의사항은 밝힐 수 없다"고 답했다.

이번 소송 건은 LG화학이 지난해 3월 석유화학 원료 나프타 판매업체 사우디아라비아 아람코프로덕트트레이딩을 사칭한 곳에서 납품대급 계좌가 변경됐다는 이메일을 전송받아 이 계좌로 거래대금인 240억원을 송금한 바 있다.

하지만 이후 계좌뿐만 아니라 이메일이 아람코프로덕트트레이딩이 아닌 전혀 무관한 곳이었다는 게 밝혀졌다.

이에 따라 LG화학은 바클레이스 은행이 수익자의 이름과 수취계좌의 예금주 명의가 일치하지 않았는데도 불구하고 진행된데 대해 민사소승을 제기하기에 이르렀다.

소송 취하 배경에는 양측이 일정 부분 책임 소재를 나누고 합의를 하면서 이뤄졌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형태]평창을 살린 '여제'의 눈물
[김상도] '북미 갈등' 대화와 타협이..
[이진우의 R머니] 토지개발로 만드는..
[박준영]걸작이 플랫폼에 미치는 영..
[김상도] 美 선제 타격론 수그러드나
프리미엄/정보
AI 산업 성장이 더딘 이유는?

 

ISF 2018
경력기자채용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드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