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휴대폰/ IT기기
[톱뉴스]
삼성 갤럭시S6 대항마, LG '양면폰' 나오나
LGD 'CES 2015'서 양면 엣지 패널 공개…샤오미 채택도 '촉각'
2015년 01월 06일 오후 18:5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양태훈기자] LG전자의 주요 디스플레이 공급 업체인 LG디스플레이가 'CES 2015' 개막을 하루 앞둔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좌·우측 화면이 구부러진 '액티브 벤딩 디스플레이 패널'을 공개했다.

앞서 삼성전자가 전략 프리미엄폰인 '갤럭시S6'의 특화 모델로 비슷한 방식의 패널을 탑재할 것으로 알려진 만큼 LG전자가 이를 채택, 양면 폰을 출시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날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대표는 "지난 2013년 10월 양면 화면을 구부린 액티브 벤딩 패널 기술개발을 완료, 고객사들과 해당 패널을 적용한 제품 출시를 논의해왔다"며 "양면 스마트폰 개발을 원하는 고객사들에게 언제든 공급할 준비가 돼 있다"고 자신했다.

실제로 CES 2015를 앞두고 중국 샤오미가 비슷한 콘셉트의 양면폰 출시할 계획을 공식화 한 상태다. 이에 따라 업계 일각에서는 이 제품에 LG 패널 적용 가능성을 거론하고 있다.

이와 관련 한상범 대표는 "고객사에 대한 이야기를 언급할 수 없지만 한 스마트폰업체와 제품생산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가 오간적은 있다"며 "샤오미와는 지난해 500만대 수준의 거래를 했으며, 앞으로 거래를 계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측면 화면이 구부러진 이른바 '커브드 엣지 패널'은 지난해 9월 삼성디스플레이가 우측 화면이 구부러진 '커브드 엣지 패널'을 개발, 삼성전자가 이를 채용한 '갤럭시노트 엣지'를 출시하면서 주목 받았다.

기존 스마트폰과 달리 구부러진 우측 화면을 활용, 문자메시지 확인이나 음악재생, 뉴스 콘텐츠 제공 등 새로운 사용자경험(UX)을 제시했다는 평가다.

특히, 글로벌 스마트폰 제조업체인 삼성전자와 LG전자가 그동안 경쟁을 통해 기술혁신을 이끌어온 만큼 갤럭시S6의 대항마로 LG전자가 액티브 벤딩 패널을 적용한 스마트폰 출시 가능성은 높은 상황이다.

이에 LG디스플레이 측은 "고객사가 원하면 액티브 벤딩 패널을 공급할 수 있는 기술 수준을 확보한 상태"라고 전했다.

라스베이거스(미국)=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디지털기기 최신뉴스
화웨이, 상반기 스마트폰 출하량 6천만대…전년..
오포, 中 스마트폰 시장서 첫 1위…6월 화웨이..
SK하이닉스, 하반기 '10나노 후반 D램·48단 3D..
팬택, 아임백 SW 업그레이드 진행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칼럼/연재
[김형태]야구선수들은 왜 겁이 없을..
[이민정]쿠팡의 '무모한 도전', 실천이..
[윤지혜]중국원양자원 사태…최후 방..
[정구민]자동 긴급 제동시스템의 빠..
[KISTI의 과학향기] 냉동인간은 과연..
프리미엄/정보
자율주행차, 차보험 시장 재편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