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모바일/인터넷/소셜
로엔, 박성훈 단독 대표 체제···카카오 DNA 강화
신원수 대표 경영일선에서 물러나
2017년 10월 10일 오후 16:1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민혜정기자] 음원 서비스 멜론을 운영하는 로엔엔터테인먼트가 신원수, 박성훈 공동 대표에서 박 대표 단독 체제로 전환한다. 카카오에 인수 되기 전부터 로엔을 이끌던 신 대표는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카카오 최고전략책임자(CSO)이기도 한 박성훈 대표가 로엔을 이끌면서 카카오와 로엔의 시너지 전략이 더 강화될 전망이다. 카카오 DNA가 강해지는 셈이다.

10일 로엔엔터테인먼트는 공동 대표 체제에서 박성훈 단독 대표 체제로 전환한다고 공시했다.

대표직에서 물러난 신원수 대표는 자문 역할을 맡을 예정이다.

신 대표가 물러나면서 사외이사를 제외한 로엔의 등기이사는 박성훈 대표, 송지호 카카오 공동체센터장으로 모두 카카오에 적을 두고 있다.

지난 2016년 카카오가 로엔을 인수했을 당시부터 경영진 교체 전망이 나오기도 했다.

로엔은 기존 사업부문인 멜론, 음악컨텐츠, 영상컨텐츠 등 총 3부문을 CIC(Company In Company) 체제로 변경하는 조직 개편도 단행했다.

로엔 관계자는 "각 사업부의 자체 역량과 비즈니스 시스템을 강화하기 위해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말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통신·미디어 최신뉴스
카카오, 내년 2월 싱가포르 상장 추진
[종합]자급제 확대, 이통사 온라인몰 혜택 '격론..
KT 기업사업부문장에 박윤영 부사장
KT-리틀팍스, 월정액 영어교육 VOD 서비스 출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NOW 도쿄]일본, '월드컵 가..
[이성필의 NOW 도쿄]걱정이 필요 없..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
[민혜정]개인방송 '숟가락 얹기 식' 규..
[이성필의 NOW 도쿄]북한, 그라운드 안..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