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통신/뉴미디어
화웨이-아우디, 지능형 커넥티드 차량 프로젝트 협력
중국 우시에서 신규 이동통신 표준 'LTE-V' 시험
2018년 07월 13일 오전 09:3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화웨이가 아우디와 협력해 지능형 커넥티드 차량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화웨이는 지난 10일 독일 자동차 제조사 아우디와 전략적 제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발표했다.

협약은 리커창 중국 총리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주도하는 양국 기업 간 광범위한 협력 관계의 일환이다.



화웨이와 아우디는 협력을 통해 차량 환경에서 지능형 주행과 서비스의 디지털화를 지속적으로 촉진한다. 양사는 두 분야 내 전문가의 역량을 강화할 트레이닝 프로그램을 함께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지능형 커넥티드 차량은 주변 환경과 관련 정보를 교환할 수 있다. 이러한 정보 교환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고품질의 안정적인 데이터 연결이 필요하다. 통신 확장은 집중적인 연구 개발이 필요한 부문이다.

아우디는 화웨이 및 중국 당국과 협력해 지난 2017년 중국 동부 대도시인 우시의 공공 도로에 'LTE-V'를 첫 설치한 외국계 자동차 회사가 됐다. 'LTE-V'는 커넥티드 차량 적용을 위해 특별히 고안된 이동통신 표준이다. 운전자는 신호등 시스템 및 교차로의 영상 모니터링 시스템에 연결되어 실시간 교통 정보를 제공 받는다.

올해 9월, 화웨이와 아우디가 연구 중인 해당 프로젝트는 우시에서 열릴 '세계 사물 인터넷 전시회'에서 한층 다양한 종류의 애플리케이션을 선보이며 다음 단계에 진입할 예정이다.

베니 숀 화웨이 LTE 솔루션 부문 사장은 "우리는 정보 통신 기술과 자동차 산업 간 신기술의 시너지를 확인할 수 있는 지능형 차량의 새로운 시대를 맞이하고 있다"며, "더욱 늘어나는 모바일 연결성 혁신에 따라, 화웨이도 운전 경험의 트랜스포메이션에 전념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나리]아시안게임, e스포츠 재평가..
[김형태의 백스크린]이장석과 영웅들..
[정병근]"더 큰 꿈 향해"…방탄소년단,..
[장유미] 정부 때문에 '몸살' 앓는 기..
[민혜정]포털 3.0 유튜브
프리미엄/정보
IT빅3업체, 금융시장 재편할까?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