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속보
"실수만 하지 말자"…손아섭, '중견수' 첫 출전
넥센과 시범경기서 첫 선…전준우는 우익수 선발 출전
2017년 03월 21일 오후 12:43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단순하게 생각하려고요."

롯데 자이언츠 외야진에 변화가 생겼다. 팀내에서 붙박이 우익수로 뛰고 있는 손아섭은 21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넥센 히어로즈와 시범경기에 중견수로 나온다.

조원우 롯데 감독은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손아섭의 중견수 기용을 두고 "스프링캠프에서부터 구상했던 내용"이라며 "외야 주전과 백업 자원을 두루 사용하고 포지션별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테스트"라고 설명했다.

전준우는 스프링캠프에서부터 일찌감치 우익수 훈련을 받았다. 번면 손아섭은 중견수 자리에서 연습량이 아직 부족한 편이다.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 나선 야구대표팀에 소집됐기 때문에 소속팀 스프링캠프를 중간에 나와서다.



대표팀에서는 원래 자리인 우익수에서 계속 뛰었다. 손아섭은 넥센전을 앞두고 "중견수로는 처음 뛰는 것"이라며 "선수 생활을 시작한 뒤 중견수로 수비 연습을 한 것도 오늘이 처음"이라고 웃었다.

그는 롯데 입단 전 좌익수와 우익수 등 코너 외야 자리를 소화한 적은 있다. 손아섭은 "스프링캠프에서 정보명 외야 수비코치에게 처음 그말을 들었는데 '한 번 해보자'는 생각이 들었다"며 "민병헌(두산 베아스) 형처럼 외야 전포지션을 볼 수 있다면 팀에 도움이 되고 내게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중견수와 우익수는 차이가 있다. 우선 수비 범위가 다르다. 중견수는 외야에서 가장 많은 공간을 커버해야 한다. 손아섭은 "날아오는 타구도 (우익수 때와 비교해) 다르겠지만 한 번 해보려고 한다"며 "어느 자리에서나 수비를 할 때는 '타구를 잡아낸다'가 기본"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물론 처음 나서는 자리에 대한 걱정도 있다. 하지만 손아섭은 "호수비를 한다기 보다는 실수만 하지 않으려고 한다"고 다시 한 번 웃었다. 손아섭은 중견수 겸 3번타자로, 전준우가 우익수 겸 1번타자로 각각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고척돔=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Warning: include(/data/www/htdocs/inc/middle_menu_MEMBER.php) [function.includ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data/www/htdocs/php/news_view_ca5.php on line 133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data/www/htdocs/inc/middle_menu_MEMBER.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data/www/lib:') in /data/www/htdocs/php/news_view_ca5.php on line 133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뉴스 전체 최신뉴스
롯데칠성음료, '밀키스 요하이워터 워너원 에디..
롯데자산개발, 부동산 자산관리 사업 본격 진출
文 대통령, YS 2주기 추도식서 "통합과 화합, 유..
[포토]검증대 선 이진성 후보, '헌재소장 공백..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국배]국방부 해킹대응 유감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김동현의 NOW 도쿄]아쉽지만 쓴 보..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