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창간4년]대전시티즌 김 호 감독 축하메시지

    한국 축구의 긴 역사를 돌이켜 보면 참으로 다사다난했습니다. 비단 축구만의 이야기는 아니겠지만, 긴 세월동안 스포츠와 팬은 분리하여 논할 수 없는 것으로, 언론은 스포츠와 팬을 이어주는 중요한 매개체 역할을 해왔습니다. 인터넷 시대의 중요한 매개체로서 스포츠와 팬을 연결해주고 있는 '조이뉴스24'의 창...


  2. [창간4년]송규수 대전시티즌 사장 축하메시지

    새로운 시대, 새로운 매체의 시대에서 한발 앞서 나가는 '조이뉴스24'의 창간 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지난 4년간 '조이뉴스24'는 신속하고 흥미로운 뉴스들로 스포츠, 문화 발전과 발맞추어 달려왔습니다. 그러한 땀방울들이 스포츠 산업 성장의 큰 디딤돌이 되었다고 믿습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독자들과 ...


  3. [창간4년]반세기만에 공개된 DMZ 해마루촌을 가다

    평화의 반세기를 보내면서 분단의 상징 DMZ(Demilitarized Zone)에 대한 시각도 차츰 변화해 가고 있다. DMZ는 전 세계적으로 유일한 자연 및 문화, 역사적 가치가 있는 곳이나 그동안 국가안보상 토지 이용이 규제돼 '가치있는 공간'이 아닌 '낙후지역'으로만 인식돼 왔다. 1953년 휴전협정 이후 지난 55년 동안...


  4. [창간4년]특별 인터뷰 - 히어로즈 장원삼 "4년차 되는 내년엔 가을잔치 마운드 서고파"

    프로 입단 3년차를 알차게 보내고 내년이면 4년차를 맞는 장원삼(히어로즈)이 '조이뉴스24' 창간 4주년이 됐다는 소식에 "벌써 4년이냐"며 놀라워 했다. "창간 4주년을 맞이한 '조이뉴스24'에 처음 내 기사가 실린 날을 아직도 기억하고 있다"는 장원삼은 내년 시즌 2년 연속 10승 고지 점령을 다짐하며 마무리 훈...


  5. [창간4년]온라인 연예-스포츠뉴스, 대중문화 중심에 서다

    2004년 11월 1일 '즐거운 연예-스포츠 세상'을 기치로 내걸고 인터넷 연예-스포츠 뉴스 조이뉴스24가 세상에 첫 울음을 터트렸다. 어느덧 조이뉴스24가 독자들과 첫 대면을 한지도 4년이란 시간이 지났다. 조이뉴스24와 함께 한 인터넷 연예-스포츠 뉴스 시장이 지난 4년 동안 어떤 변화의 길을 걸어왔는지 되돌아 ...


  6. [창간4년]특별 인터뷰-세계투어 전춘섭 대표 "중소 여행사에겐 지금이 기회"

    세계적인 경기침체와 고환율, 고유가로 한국경제에 빨간불이 켜졌다. 특히 여행업계는 이 같은 3중고에 직접적인 타격을 받는 업종이다. 그러나 세계투어 전춘섭 대표는 창간 4주년을 맞은 조이뉴스24와의 인터뷰에서 오히려 희망을 얘기했다. 그는 "어렵고 힘들 때 어려움을 이기면 나중에는 어떤 어려움도 극...


  7. [창간4년]드라마, '리얼리티'를 품에 안다

    지난 2003년 4월 NHK 위성채널에서 방영된 드라마 '겨울연가'가 일본 열도에서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면서 시작된 '한류 열풍'이 요즘은 사그라들고 있는 느낌이다. 한국 드라마 시장은 그야말로 기로에 서 있다. 한류 바람을 타고 우후죽순으로 생겨난 외주제작사들의 재정 상태가 날로 악화되면서 안방팬들의 기대에 ...


  8. [창간4년]'리얼리티 열풍' 예능 풍속도 바꿨다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지만 예능프로그램의 변화 주기는 이와 비할 바가 아니다. 조이뉴스24 창간 이후 4년 동안 예능프로그램은 무수한 변화를 겪어왔다. 수십 개의 프로그램이 새로 생겨났고 또 소리소문 없이 사라졌다. 케이블 채널이 다양해지면서 이같은 현상은 더욱 빨라지고 있다. 시청자들의 시선을 잡기 위해 ...


  9. [창간4년]안방극장 지금은 '예능 르네상스' 시대!

    프로그램의 장르에 따라 기복이 있긴 하겠지만 근래에 와서 예능에 대한 안방시청자들의 인식이 달라지고 있다. 뮤직쇼, 버라이어티, 코미디, 시트콤 등 다양한 장르의 예능 프로그램이 자기분화와 진화의 과정을 거치며 더욱 다변화되고 있는 요즈음. 드라마보다 예능이 화제의 중심에 서 있을 때가 많다. 시청자...


  10. [창간4년]특별 인터뷰-엄홍길, 산에서 얻은 깨달음으로 '엄홍길 브랜드' 만든다

    엄홍길은 세계 최초로 히말라야 8000m급 16좌 완등의 기록을 세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산악인이다. 엄청난 대기록 이면에는 언제나 감당하기 어려운 고통이 동반하는 법. 그는 8000m급 히말라야 고봉을 38번 도전해 20번 성공했다. 그 가운데 동료를 잃는 슬픔을 겪기도 했다. 등정할 때마다 세계 산악계를 놀...


  11. [창간4년] 조이뉴스24 창간 4주년 축하메시지

    한국야구위원회(KBO)총재 정확하고 신속한 기사와 색다른 시각으로 독자들에 차별화된 즐거움을 선사하는인터넷 연예 스포츠 미디어 '조이뉴스24'의 창간 4주년을 축하합니다. 인터넷 신문의 주역에서 독자들과 소통하는 21세기형 종합미디어그룹으로 거듭나길바라며 '조이뉴스24'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12. [창간4년]부산 아이파크 이강진 선수 축하메시지


  13. [창간4년]부산 아이파크 강철 코치 축하메시지


  14. [창간4년]부산 아이파크 황선홍 감독 축하메시지


  15. [창간4년]부산 아이파크 안병모 단장 축하메시지

    한발 빠른 보도 한발 깊은 분석 스포츠 뉴스의 새로운 강자 '조이뉴스24'의 4주년을 축하합니다. 부산 아이파크 단장 안 병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