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환경규제 태풍이 온다-하]정부·기업 '환경선진국' 갈길멀다

    해외 환경 규제가 본격화되면서 정부 기관들은 나름대로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산업자원부와 환경부, 노동부, 중소기업청 등은 오래 전부터 각종 시책을 마련해 추진해왔다. 하지만 이런 움직임에도 불구하고 일선 현장에서 뛰는 기업들은 원활하게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 기업들이 원하는 것을 제대로 전달해주지 못...


  2. [환경규제 태풍이 온다-중]뛰는 환경규제, 기는 중소기업

    환경규제가 세계 각지로 확산되면서 제품 수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에 따라 글로벌 시장을 겨냥하고 있는 많은 기업들이 '환경 태풍'에 맞서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하지만 국내 기업들에게 눈을 돌리면 만족스러운 점수를 주기 힘든 상황이다. 정부가 2000년대 초반부터 환경 규제의 파급력...


  3. [환경규제 태풍이 온다-상]지금은 '폭풍전야'

    메가톤급 '환경 태풍'이 몰려오고 있다. 유럽연합(EU)을 비롯해 미국, 일본, 중국 등 주요 국가들이 경쟁적으로 규제를 가동하면서 '환경 비상'이 걸렸다. '반환경 제품'은 더 이상 시장에서 발을 붙이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이에 따라 국내 기업들도 환경 규제를 더 이상 외면할 수 없게 됐다. 아이뉴스24는 '환경 규...